상단여백
HOME 정치 정당 정치뉴스
홍준표 "이번 선거, 우리로서는 역대 최악 상황에서 치르는 선거"
박명 기자 | 승인 2018.06.12
홍준표 "이번 선거, 우리로서는 역대 최악 상황에서 치르는 선거"<사진=김정환기자>

[노동일보]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6·13 지방선거를 하루 앞둔 12일 "문재인 정권의 민생파탄을 국민들에게 각인시키고 그것이 내일 투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전국의 당원 동지 여러분의 마지막 분발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날 홍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이번 선거는 우리로서는 역대 최악의 선거 중 최악의 상황에서 치른 선거"라며 이같이 밝혔다.

홍 대표는 또 "거점지역 유세를 마치고 마지막으로 경기, 서울에서 선거운동을 종료한다"며 "이번 선거는 우리로서는 역대 최악의 선거 중 최악의 상황에서 치른 선거"라고 강조했다.

이어 홍 대표는 "심판받아야 할 세력에 대한 비판보다 야당 비난에 초점을 둔 언론환경에 조작된 여론조사까지 판치는 비정상적인 환경, 북풍에 야당 분열까지 겹치고 탄핵의 여파가 남아 있는 정권 교체 1년 만에 치르는 이번 선거는 우리에게는 가히 설상가상이었다"고 주장했다.

또한 홍 대표는 "당원동지들의 단합된 힘과 상대적으로 우위에 있는 우리 후보들의 피어린 노력으로 막바지 대역전의 흐름을 봤다"며 "문재인 정권의 민생파탄을 국민들에게 각인시키고 그것이 내일 투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전국의 당원 동지 여러분의 마지막 분발을 촉구한다"고 역설했다.

홍 대표는 "자유대한민국을 지키는 마지막 보루로서 한국당이 있다는 것을 국민들에게 알려달라"며 "우리의 진심이 통한다면 내일 우리는 국민으로부터 승리의 월계관을 받을 것이다. 마지막까지 전력을 다하자"고 설명했다.

이런 가운데 이날 홍 대표는 오후에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리는 중앙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 참석한 뒤 오후 5시 경기 안산시 단원구를 찾아 유세 및 방문인사를 한다.

이어 오후 8시 서울 중구 대한문 앞에서 열리는 '바꾸자! 서울' 대한문 총력유세에 참석해 자유한국당 후보들의 지지를 호소한 뒤 6.13 지방선거 지원유세를 마무리 한다.

박명 기자  knews55@daum.net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18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