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병원 제약 의료기기 병원
정유미 원장, 잇몸과노출증 개선 위한 치아교정 특허 받아
서은용 기자 | 승인 2018.07.09
정유미 원장, 잇몸과노출증 개선 위한 치아교정 특허 받아<사진=매직키스치과>

[노동일보] 매직키스치과 정유미 원장(치의학박사)은 잇몸과노출증, 즉 Gummy smile(잇몸미소)와 동시에 치열 개선이 가능한 기술로 특허를 취득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특허기술의 핵심 기술은 일반적으로 치아교정만으로 해결이 어려운 잇몸과노출증(이하 거미스마일)의 해결이 일부 가능하도록 한 기술이며, 특히 설측교정장치에서도 응용가능하도록 도안했다.

치아교정 시, 치아를 뒤로 당기는 힘만으론 치아가 아래로 내려와 거미스마일이 더 심해지거나 해소되기 어려운 경우가 많은데, 설측교정에서는 이 증세가 더 심해진다.

그런데 치아를 상후방으로 당기면서 함입(intusion) 되는 방향으로 교정력의 벡터설정을 하여 이러한 부작용을 줄이고, 거미스마일 자체를 해소하는 기술을 구사한 것이다.

이로써 치아교정 중 발생하는 부작용을 줄이고, 교정기간을 단축하는 등의 여러 장점을 동시에 발현할 수 있는 이번 기술로, 심미치료 분야의 또 하나의 획을 그었다.

정 원장은 "누구나 노력하면 자신있게 미소 지을 수 있다"며 "치과의사는 이러한 노력의 결과가 보다 쉽게 실현 가능하도록 돕는 역할을 한다"고 밝혔다.

실제로 매직키스치과의 정유미원장은 이 외에도, 치아성형과 잇몸성형을 위한 스마일라인 분석키트로 특허를 받았으며, 스마일 디자인(Smile Design) 저서를 발간했다.

서은용 기자  knews24@daum.net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은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18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