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IT/전자 경제뉴스
삼성전자, 아우디에 엑시노스 오토 V9 프로세서 공급
이선 기자 | 승인 2019.01.03
삼성전자, 아우디에 엑시노스 오토 V9 프로세서 공급<사진=삼성전자>

[노동일보] 삼성전자가 글로벌 자동차 업체 아우디에 2021년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위한 차량용 반도체 엑시노스 오토(Exynos Auto) V9을 공급한다고 3일 밝혔다.

엑시노스 오토 V9은 삼성전자가 2018년 10월 차량용 반도체 브랜드인 ‘엑시노스 오토’를 공개한 이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프리미엄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용 고성능·저전력 프로세서다.

차량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운행정보나 차량상태 등의 정보(인포메이션) 요소와 멀티미디어 재생과 같은 오락(엔터테인먼트) 요소를 결합한 첨단 장비로 운전자와 동승자에게 각종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역할을 한다.

엑시노스 오토 V9은 최대 2.1GHz속도로 동작하는 옥타코어(Octa Core)가 디스플레이 장치 6개를 동시에 제어할 수 있고 카메라는 최대 12대까지 지원한다.

또한 3개의 그래픽 처리장치(GPU)가 디지털 계기판과 CID, HUD등의 어플리케이션을 독립적으로 동작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엑시노스 오토 V9은 인공지능 연산을 위한 신경망처리장치도 탑재해 운전자 음성과 얼굴 그리고 동작인식 등 다양한 데이터를 빠르고 정확하게 처리해 운전 상황에 맞는 정보를 제공하는 기능도 갖췄다.

특히 이 제품에는 차량용 시스템의 안전기준인 에이실-B를 지원하는 영역이 별도로 탑재돼 차량 운행 중 발생 가능한 시스템 오작동을 방지하는 등 안정성도 대폭 강화됐다.

에이실은 사고의 발생가능성, 심각도, 운전자의 제어 가능성을 바탕으로 4개의 레벨(A, B, C, D)으로 구분되는데 일반적으로 프리미엄 통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B레벨 수준을 요구한다.

삼성전자 DS부문 한규한 상무는 “삼성전자는 안전하고 쾌적한 운전 환경을 제공할 수 있는 차량용 반도체를 개발하고 있다”며 “뛰어난 성능과 업계에서 요구하는 까다로운 안정성 기준을 동시에 갖춘 엑시노스 오토 V9를 필두로 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이선 기자  knews55@daum.net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19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