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검찰/법원/경찰 사회뉴스
김 모 씨, (손석희 대표)협박 명예훼손 혐의로 검찰에 맞고소
이형석 기자 | 승인 2019.02.07
김 모 씨, (손석희 대표)협박 명예훼손 혐의로 검찰에 맞고소<사진=TV방송화면캡쳐>

[노동일보] 김 모 씨(프리랜서 기자)가 손석희 JTBC 대표로부터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데 이어 협박과 명예훼손 혐의 등으로 검찰에 맞고소한 것으로 7일 확인됐다.

이날 검찰 등에 따르면 김 씨가 손 대표를 폭행치상 협박 명예훼손 혐의로 서울서부지검에 고소했다.

김씨는 손 대표에 대한 고소장에 폭행과 협박뿐 아니라 허위 사실 유포 등을 통해 자신의 명예가 훼손됐다고 밝힌것으로 전해졌다.

이런 가운데 김씨는 지난 10일 오후 11시 50분께 서울 마포구 상암동 모 음식점에서 손 대표에게 폭행을 당했다며 전치 3주의 진단서와 함께 경찰에 고소했다.

하지만 손 대표는 모든 혐의를 부인했다.

손 대표는 "김씨가 정규직 채용과 거액을 요구했다"고 반박하며 공갈미수·협박 혐의로 검찰에 고소했다.

이형석 기자  hs1@hanmail.net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19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