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당 정치뉴스
우상호 "정치권 인사를 너무 많이 데려가선 안 된다고 문재인 대통령이 말씀하셨다"
서은용 기자 | 승인 2019.03.11
우상호 "정치권 인사를 너무 많이 데려가선 안 된다고 문재인 대통령이 말씀하셨다"<사진=김정환기자>

[노동일보]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의원은 11일, tbs 라디오와 인터뷰를 통해 이번 문재인 정부 2기 개각에서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로 거론됐지만 최종 명단에서 빠진 것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이날 우상호 의원은 "정치권 인사를 이번엔 너무 많이 데려가선 안 된다고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말씀하셨다고 강기정 정무수석이 저에게 말했다"며 "중진 의원을 서울에서 세 명씩이나 뺐을 경우 그것이 바람직한 것이냐? 당에서 인사를 빼올 때 한꺼번에 3선 4선을 빼버리는 것에 대한 부담감은 있었을 것"이라고 전했다.

특히 우상호 의원은 "이해찬 대표가 전화를 걸어와 내년 총선에서 같이 했으면 좋겠다고 하셨다"고 강조했다.

또한 우상호 의원은 자신이 개각에서 제외된 것에 대한 각종 추측들에 대해 "처음 장관 후보자로 검증 중이라니 일부에서 욱했다"며 "비문들을 다 빼서 장관들 시켜주려 하고 당 주도권 빼려 하느냐는 음모론이 나온 적 있었다"고 말했다.

서은용 기자  knews24@daum.net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은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19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