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당 정치뉴스
오신환, 원내수석부대표 국민의당 출신 이동섭 의원 임명
박명 기자 | 승인 2019.05.16
원내수석부대표에 국민의당 출신인 이동섭 의원을 임명<사진=김정환기자>

[노동일보]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16일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위원에 권은희 의원과 이태규 의원을 각각 임명했다.

이날 오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원내대표에 선출된 후 첫 기자간담회를 갖고 "권 의원이 사개특위 바른미래당 간사로 다시 들어가 역할하게 됐다"며 "이 의원도 사개특위에서 역할해주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에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위원이었던 채이배 의원과 임재훈 의원이 전날 사퇴함에 따라 권은희 의원과 이태규 의원이 곧바로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위원으로 할동하게 된다.

또한 오 원내대표는 원내수석부대표에 국민의당 출신인 이동섭 의원을 임명했다.

오 원내대표는 이동섭 원내수석부대표에 대해 "전문성·협상력을 갖추고 뛰어난 역량을 갖고 있는 분"이라며 "제가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나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보다 젊어서 원내수석부대표는 경험·경륜을 갖고 계신 이 수석부대표가 훌륭한 역할을 해주리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특히 오 원내대표는 현재 대립각이 커지고 있는 국회 대치 국면에 대해 여야가 머리를 맞대어 해결책을 찾아애 한다는 입장을 내보였다.

오 원내대표는 "각당의 원내대표 선거가 마무리 된 지금이 여야 모두 출구전략을 찾을 적기라 본다"며 "민주당은 패스트트랙 지정에 사과의 뜻을 밝히고 청와대도 1대 1 영수회담을 한 뒤 여야 대표들을 순차적으로 만나는 것을 진지하게 고려해 달라"고 밝혔다.

오 원내대표는 또 "여야 모두 한걸음 물러서 사태를 일단락짓기 위해 이인영·나경원 원내대표에게 교섭단체 대표 회담을 공식 제안한다"며 "나 원내대표가 밥 잘사주는 누나 얘기를 했으니 이 원내대표가 맥주 한잔 사주는 형님으로 자리 만들어주면 좋지 않겠는가"라고 원내대표 만남을 제안했다.

박명 기자  knews24@daum.net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19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