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종합
홍정욱, 미디어그룹 헤럴드 중흥그룹에 매각
김정환 기자 | 승인 2019.05.16
홍정욱, 미디어그룹 헤럴드 중흥그룹에 매각<사진=홍정욱전회장사이트>

[노동일보] 자유한국당 전신인 당시 한나라당 국회의원을 지낸 홍정욱 전 의원(49)이 회장으로 소유하고 있는 헤럴드경제와 코리아헤럴드의 미디어그룹 헤럴드가 중견기업인 중흥그룹에 매각된다.

이에 홍정욱 전 헤럴드 회장이 다시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할 지를 놓고 귀추가 쏠리고 있다. 

홍 전 회장은 과거 한나라당에서 18대 국회의원을 지냈으며 19대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이후 7여 년간 정치계를 떠나 사업에 몰두했다. 

하지만 홍 전 회장이 헤럴드경제와 코리아헤럴드의 미디어그룹 헤럴드를 매각하려고 마음을 굳혔고 헤럴드 임직원들에게 메일을 보내 "지난 10일 재계 서열 34위의 중흥그룹에 저와 일부 주주가 보유한 헤럴드 지분 47.8%를 양도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홍 전 회장은 영화배우 남궁원(본명 홍경일) 씨의 장남이며 미국 하버드대와 베이징대, 스탠퍼드대에서 공부했다.

홍 전 회장은 1998년 스탠퍼드대 로스쿨을 졸업했으며 미국계 투자은행인 리먼브러더스에서 인수합병·금융전문가로 일했다.

이어 2002년 말 코리아헤럴드·헤럴드경제를 인수해 대표이사를 맡아 사업을 시작했다.

홍 전 회장은 지난 2008년 30대 후반이던 시절 18대 총선(서울 노원병)에 출마해 당선, 국회에 입성했고,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에서 활동했다.

하지만 지난 2011년 한미자유무역협정(FTA) 비준안을 놓고 여야가 극심하게 대립하고 심지어 국회 본회의장에서 최루탄 투척 사건까지 발생하자 정치에 실망한 듯 19대 총선 불출마를 선언하며 정치권을 떠났다.

김정환 기자  knews24@naver.com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19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