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당
손학규 "13명의 정무직 당직자 해임 취소한다"
이선 기자 | 승인 2019.05.17
손학규 "13명의 정무직 당직자 해임 취소한다"<사진=김정환기자>

[노동일보]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는 17일, 지도부 총사퇴에 이어 안철수·유승민 공동대표 체제를 요구한 13명의 정무직 당직자 해임을 취소한다고 밝혔다. 

이에 13명의 정무직 당직자들은 전·현직 지역위원장들과 함께 지도부 총사퇴에 이어 안철수·유승민 공동대표 체제를 요구했다가 지난 3일 해촉됐다.

이날 손 대표는 전날(16일) 오전 참석한 강원도 설악산 '설악무산' 큰스님 1주기 추모다례제에 이준석 최고위원이 찾아와 정부직 당직자 13명의 복직을 요구한 것을 언급하며 "이 최고위원과 여러분의 의견이 있어서 해임을 취소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손 대표는 다음달 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과 회동을 위해 방한하는 것에 대해 돌파구를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손 대표는 "워싱턴 회담 이후 2개월여만으로 확고한 한미동맹을 잘 보여준다는 측면에서 환영한다"며 "(하지만)전문가들은 새로운 의제가 다뤄지지 않을 것을 우려한다"고 주장했다.

손 대표는 또 "한미 정상회담은 하노이 실패를 극복하는 계기가 돼야 한다"며 "이를 위해 북의 자세 변화가 가장 중요하다. 핵 폐기를 위한 구체적 실천 방안이 나와야 한다"고 말했다.

이선 기자  knews55@daum.net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19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