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당 정치뉴스
유기준 "새 원내대표 선출해야한다는 여론 우세"
이선 기자 | 승인 2019.11.05
유기준 "새 원내대표 선출해야한다는 여론 우세"<자료사진>

[노동일보] 자유한국당 유기준 의원이 5일 MBC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진행자가 '나 원내대표 임기는 12월로 끝나는 새 원내대표를 선출해야 된다라는 데 다수의 의원이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느냐'고 질문하자 "나경원 원내대표의 임기는 12월 10일까지로 절차에 따라 다음 원내대표를 선출하는 게 순리"라며 "당내에서 새 원내대표를 선출해야한다는 여론이 우세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유 의원은 또 "원내대표가 차기 총선을 준비해야 하고 현재 패스트트랙에 올려져 있는 선거법, 공수처법, 검경수사권 조정 등 큰 줄거리 법안을 처리해야 한다"며 "또 패스트트랙 (충돌 사건)으로 수사를 받는 의원들에 대해서 어떻게 정리할 것인지 등 중요한 임무를 맡아야하기 때문에 당내 원내지도부를 다시 선출해서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게 좋은 대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유 의원은 진행자가 새 원내대표 후보로 나설 것이냐고 질문하자 "4선 중진으로서 경륜과 경험을 발휘할 기회가 주어진다면 마다하지 않겠다"며 "어려운 시기에 총선을 치르고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법안을 처리하는 데 있어 주어진 역할이 있다고 한다면 마다하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이선 기자  knews55@daum.net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19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