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보건/의료/병원/의학 사회뉴스
20일, 광주에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또 발생
김정환 기자 | 승인 2020.02.20
20일, 광주에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또 발생<자료사진>

[노동일보] 20일, 광주에서도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또 발생했다. 이에 코로나19 확진자가 전국에서 나타나고 있어 지역으로 점점 전염돠고 있는 상황이다.

광주 서구에 사는 31세 남성 A씨는 신천지 대구교회를 방문한 후 코로나19 의심 증상을 보였으며 이어 검사를 진행했고 그 결과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날 광주시 등에 따르면 광주 서구에 거주하고 있는 남성 A씨(31)가 이날 오전 11시50분쯤 두통, 발열, 인후통 증상을 보이며 서구보건소를 찾아 선별진료소를 찾았다.

특히 A씨는 전날(19일) 오후 11시부터 두통과 발열 증상이 나타났으며 이날 배우자와 함께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아 코로나19 검사를 했다. A씨의 검사 결과는 오후 9시쯤 나왔으며 확진자로 확인됐다.

이에 A씨는 지난 16일 오후 4시쯤 코로나19 확진자가 수십명 발생한 신천지 대구교회 예배에 참석한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A씨의 부인 B씨(31)도 두통과 발열 증상을 호소해 남편과 함께 광주 한 대학병원으로 이송해 검사 및 치료를 받고 있다.

A씨는 대학병원 국가격리병상에 배정됐고 B씨는 확진 결과에 따라 격리병상에 배정될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광주에서는 16번, 18번, 22번 등 총 3명의 코로나19 확진가 발생했지만 22번 확진자는 17일, 16번 확진자와 18번 확진자는 18일 잇따라 완치 판정을 받고 무사히 퇴원했다.

김정환 기자  knews24@naver.com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20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