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사회뉴스
한국소비자원 "새싹 보리 분말 형태 제품에서 쇳가루 대장균 기준치 이상 검출"
이형석 기자 | 승인 2020.05.26
한국소비자원 "새싹 보리 분말 형태 제품에서 쇳가루 대장균 기준치 이상 검출"<사진=김정환기자>

[노동일보] 26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다이어트와 건강에 좋다고 알려진 새싹 보리를 간편하게 섭취하기 위해 분말 형태의 제품이 시중에서 판매되는 가운데 20개 제품 중 11개에서 쇳가루나 대장균이 기준치 이상 검출됐다.

이날 한국소비자원은 26일 "지난 2월 기준 포털 검색순위 상위 20개 제품을 조사한 결과 분말 식품 20개 중 11개에서 쇳가루나 대장균이 기준치 이상 검출돼 회수·폐기 조치했다"고 밝혔다.

이날 한국소비자원이 밝힌 대장균 기준을 초과한 제품으로는 플러스 농원 보리새싹분말과 천삼향기 새싹보리분말, 미건팜 친환경무농약 새싹보리분말, 내몸에약초 보리새싹분말, 피알의신 제주새싹보리분말, 푸드센스 새싹보리가루, 광성글로벌 새싹보리분말, 사계절 새싹보리분말 등 8개 제품이다.

또한 금속성 이물질을 기준 초과한 제품은 미건팜 친환경무농약 새싹보리분말(53.5㎎/㎏)과 건강더하기 새싹보리가루(22.3㎎/㎏), 푸드센스 새싹보리가루(15.4㎎/㎏), 성일건강 어린새싹보리 분말가루(16.0㎎/㎏), 지스 새싹보리분말(13.7㎎/㎏), 광성글로벌 새싹보리분말(29.0㎎/㎏), 사계절 새싹보리분말(16.9㎎/㎏) 등 7개 제품이다.

여기에 11개 제품이 식품유형을 잘못 기재하거나 용량, 유통기한, 품목보고번호, 부정·불량식품 신고표시 등 주의사항을 기재하지 않아 이 중 10개 업체는 제품 표시 개선을 완료했으며, 1개 업체는 제품 판매를 중단했다.

이날 한국소비자원 관계자는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새싹보리 분말식품에 대한 위생 관리·감독 강화를 요청할 예정"이라며 "소비자들에게는 새싹보리 분말식품을 구입하거나 섭취할 때 제품 표시사항을 꼼꼼히 확인하고 유통기한과 주의사항을 확인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형석 기자  hs1@hanmail.net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20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