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권투(복싱)/격투기/
핵주먹 마이크 타이슨, 15년 만에 링에 오른다
김정환 기자 | 승인 2020.11.29
핵주먹 마이크 타이슨, 15년 만에 링에 오른다<사진=마이크타이슨페이스북>
핵주먹 마이크 타이슨, 15년 만에 링에 오른다<사진=마이크타이슨페이스북>

[노동일보] 핵주먹으로 상대 선수를 가격하며 KO승을 거뒀던 전설적인 복서 마이크 타이슨(54)이 15년 만에 링에 다시 오른다.

이에 타이슨은 15년 만의 시합을 위해 무려 54kg을 감량했다.

최근 미국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타이슨은 29일 오전 11시(한국시간) 미국 LA 스테이플스센터에서 로이 존스 주니어(51)와 자선 복싱 경기를 치른다.

로이 존스 주니어는 4체급을 석권한 선수로 쉽지 않은 상대로 알려졌다. 

타이슨과 로이 존스 주니어는 2분 8라운드 방식으로 경기를 진행한다.

이런 가운데 타이슨은 이를 위해 약 54kg을 감량했으며 전일 220파운드(99.8㎏)로 계체를 마쳤다.

한편 타이슨은 1986년 20살의 나이로 최연소 헤비급 챔피언에 올랐으며 핵주먹으로 불릴 만큼 압도적인 펀치를 자랑하고 있다.

이에 타이슨은 현역 시절 기록한 50승 가운데 44경기에서 KO승을 거뒀다.

타이슨과 맞붙는 로이 존스 주니어는 1988년 서울올림픽 은메달리스트로 미들급, 슈퍼미들급, 라이트헤비급, 헤비급 등 4체급 왕좌를 차지했던 선수다. 

김정환 기자  knews24@naver.com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21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