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핫이슈 정치종합 핫이슈
전두환, 11일 오전 재판받기 위해 광주 출발
이형석 기자 | 승인 2019.03.10
전두환, 11일 오전 재판받기 위해 광주 출발<사진=김정환기자>

[노동일보] 전두환 전 대통령(88)이 사자명예훼손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운데 광주지법에서 열리는 재판에 참석하기 위해 11일 오전 자택을 나서 광주로 내려간다.

10일 정치권에 따르면 전두환 전 대통령은 11일 오전 8시 30분께 자신의 자택인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에서 승용차를 타고 광주지법으로 향한다.

전두환 전 대통령이 재판을 받기 위한 출발하는 광주 하행에는 서대문경찰서 소속 2개 형사팀 10여명이 동행한다.

이에 전두환 전 대통령은 11일 준비된 승용차에 부인 이순자 여사와 함께 변호사 등이 함께 동승한다.

특히 경찰 형사팀과 별개로 전씨의 경호를 맡은 경찰 경호대도 경호차를 타고 전두환 전 대통령을 따라 광주로 향한다.

전두환 전 대통령은 광주에 도착하기 전 모처에서 점심을 먹을 것으로 알려졌으며 오후 1시 30분께 광주지법에 도착할 예정이다.

경찰은 전두환 전 대통령이 법원에 도착하면 법원이 발부한 구인장을 집행하게 되며 자진 출석과 고령을 이유로 수갑은 채우지 않을 것으로 확인됐다.

이형석 기자  hs1@hanmail.net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19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