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청와대
문재인 "(김정은)언제든 어디서든 만나고 비대면 방식으로 대화할 수 있다"
김정환 기자 | 승인 2021.01.11
문재인 "(김정은)언제든 어디서든 만나고 비대면 방식으로 대화할 수 있다"<사진=청와대>

[노동일보]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청와대에서 밝힌 신년사를 통해 남북 대화를 다시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재차 내보였다.

문 대통령은 "언제든, 어디서든 만나고, 비대면의 방식으로도 대화할 수 있다"며 "북미 대화와 남북 대화에서 대전환을 이룰 수 있도록 마지막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올해는 남북이 유엔에 동시 가입한 지 30년이 되는 해"라며 "미국 바이든 행정부 출범에 맞춰 한미 동맹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남북 정상의 비대면 소통도 가능하다는 제안을 하며 "우리는 많은 문제에서 한 배를 타고 있다. 남북 국민들의 생존과 안전을 위해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찾아야 한다"며 "코로나에 대응하는 과정에서 상생과 평화의 물꼬가 트이기를 희망한다. 협력이 갈수록 넓어질 때 우리는 통일의 길로 한 걸음씩 나아갈 수 있다"고 강조했다.

김정환 기자  knews24@naver.com

<저작권자 © 노동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식회사 노동일보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30-2  |  대표 : 02)782-0204  |  제보 : 019)805-4028  |  팩스 : 02)788-344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정환
정기간행물등록 : 서울 아00226  |  발행/등록연월일 : 2006년 7월20일  |  발행/편집인 : 김정환  |  E-mail : kim@nodongilbo.com
Copyright © 2021 노동일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